Loading...

인문학 코스

청소년을 위한 인문학을 연구하고 교육합니다.

안녕, 인문학! / Hello, Humanitas!


안녕인문학 새로운(900).png

 

낯설었던 인문학과의 첫 만남! 

 

“인문학? 그거 삶이랑 동떨어진 얘기 아니야?”


낯설었던 인문학과의 첫 만남! 그 설레고 경이로운 순간을 <안녕, 인문학!(Hello, Humanitas!)>이 함께 합니다. 학생들은 다양한 인문학 주제들을 접하면서 인문학이 ‘나의 삶’과 ‘우리의 세계’에 어떻게 관련하고 또 무엇을 요구하는지를 배웁니다.

 

“신선하고 다양한 주제들의 향연” 


<안녕, 인문학!>은 철학, 문학, 역사, 영화, 음악 등 다양한 분야의 주제들을 다룹니다. 가능한 많은 인문학 주제들을 청소년들에게 소개해 주어 청소년들이 언제 어디서나 인문학과 친숙하게 지낼 수 있도록 돕는 것이 <안녕, 인문학!>의 핵심입니다. 그래서 <안녕, 인문학!>에 참여하고 있는 연구원들도 다양한 전공자들로 이뤄져 있고, 각자의 개성과 전문지식을 마음껏 발휘하는 방식으로 본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수박 겉핥기식 강의가 될까?"

 

단기 청소년 인문학 특강들이 가지고 있는 난점 중 하나는 짧은 시간 내 학생들의 관심을 이끌어내야 하다 보니 쉽고 즉각적인 흥미를 유발하는 강의에 머무르게 된다는 점입니다. 자칫‘수박 겉핥기’식 강의가 될 수 있다는 것을 알면서도 학생들의 미온적인 반응을 우려한 탓에 현실적인 타협을 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래서인지 흥미위주의 특강들은 다소 심심하고 단조로워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아니면 어렵고 지루한 강의가 될까?"

 

이와는 정반대로, 단기 인문학 강의가 가지고 있는 또 하나의 난점은 짧은 시간 내 전문적인 개념과 내용을 전달하는 데 지나치게 열중하다 보니 청소년들이 따라가기에는 너무 벅찬 강의가 되어버린다는 점입니다. 개념과 맥락을 이해하고 이것들에 익숙해지기까지는 어느 정도 시간이 필요한데, 이러한 과정이 생략된 채 강의가 진행됨에 따라 결국 청소년들에게는 ‘인문학은 여전히 너무 어렵고 나와는 상관없는 이야기’라는 인상만이 남게 되는 것입니다.

 

“가치 있는 인문학적 통찰을 담은 지식을 전달하되 직접 실천하고 경험하게 하라.”

 

흥미 위주로 가르쳐도 문제, 너무 어렵게 가르쳐도 문제인 딜레마 상황 속에서 <안녕, 인문학!>만의 해법은 ‘가치 있는 인문학적 통찰을 담은 지식을 전달하되 직접 실천하고 경험하게 하라.’는 것입니다. <안녕, 인문학!>의 주제로 선정되기 위해서는 수차례 연구세미나를 거쳐야 하고 주목할 만한 인문학적 통찰을 적어도 하나 이상 담고 있어야 합니다. 더불어 청소년에게 적합한 형태로 강의가 구성되고 진행될 수 있는지를 두고도 검증 과정을 거쳐야 합니다. 이처럼 <안녕, 인문학!>은 강의 주제의 깊이와 청소년들에게 적합한 강의 방법에 대해 많은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뭐니 뭐니 해도 <안녕, 인문학!>의 가장 큰 특징이자 장점은 ‘직접 실천하고 경험하게 하는 것’ , 곧 학생들 스스로가 적극적으로 수업에 참여하여 배운 내용을 몸소 경험할 수 있게끔 하는 ‘활동 수업’에 있습니다. 학생들은 앞서 배운 주제와 연관된 토론 및 활동 수업(과제)에 참여하면서 인문학 지식을 단순히 암기하는 데 그치지 않고 직접 자신의 삶의 문제로 끌어와 적용하고 활용하는 법을 배웁니다. 이 과정을 원활하게 진행하기 위해 <안녕, 인문학!>에서는 경우에 따라(특히 대규모 강의의 경우) 코티칭(co-teaching) 및 활동 교사들을 별도로 배정하여 수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학습 과정 : 주제강의 & 토론 (1부) -> 활동 수업 (2부) 

교재/수업 자료 : 주제강의별 수업 자료 별도 제공, PPT 활용

 

강의 주제 :


01. 안녕, 인문학!

(공통) Opening Party! 인문학으로의 여정을 준비하는 만남의 시간! 

 

02. 그가 아스파라거스를 좋아했을까

첫 만남에서 '그가 아스파라거스를 좋아했을까?'라는 엉뚱한 질문을 던지는 남자. 이 남자의 매력은 뭘까? '질문하기'를 통해 철학이 우리의 일상과 관계없는 추상적이고 고리타분한 학문이라는 오해와 편견을 바로잡고, 질문하는 능력과 활동이 나의 ‘삶’ 그리고 우리의 ‘세계’를 변화시키는 중요한 능력과 활동임을 배운다.

 

03. '지금' 김연아의 꿈은 뭘까?

21살에 모든 꿈을 이룬 김연아, 김연아의 남은 인생의 꿈은 뭘까? 청소년들의 관심주제인 미래와 꿈에 대해 새로운 시각으로 접근해보고 토론과 활동을 통해 자신의 삶을 돌아본다.

 

04. 놀고 있는 베짱이의 노래

논다고 무시하지 마라. 제대로 놀아본 베짱이가 우리에게 묻는다. "뭐하고 놀래?" 놀이가 얼마나 인간의 삶에 중요한 것인지, 무엇을 하며 놀 것인지에 대해 아이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을 갖는다.

 

05. 최후의 만찬은누가 설거지 했을까?

오빠라고 불러달라는 홍철이의 노래와 누나를 너라고 부르겠다는 국민남동생의 노래에 숨겨진 불편한 이야기! 사회적 성- 젠더를 통해 성역할 고정관념에 대해 알아보고 내가 나답게 살 수 있도록 한다.

 

06. 보일 듯 보이지 않는!

'본 것' vs '진짜 있는 것'. 우리가 본 것은 확실할까? 정말 우리가 본 그대로 있을까? 대표적인 철학문제 중 하나인 ‘지각된 사물과 실제 사물 간의 차이’에 대해서 학생들 스스로 깨달을 수 있도록 한다.

 

07. 왜 여우는 3시부터 행복해지기 시작했을까

까칠한 장미를 떠나 지구에 도착한 어린왕자와 똑똑한 여우의 만남. 그들의 만남을 통해 알게 되는 관계의 비밀! 어린왕자와 여우가 서로 길들이는 과정을 살펴봄으로써 '관계를 맺는다는 것'에 대해 성찰하는 시간을 갖는다.

 

08. 업(UP)!

수천 개의 풍선을 매단 집을 타고 할아버지는 어디로 떠났을까? 애니메이션 <UP>을 통해 삶의 의미 찾기. 삶이란 여정의 소중함을 깨닫고, 삶의 가치에 대해 다시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갖는다.

 

09. 기게스 반지의 유혹

세상에서 가장 달콤한 유혹! 기게스의 반지를 손에 쥔 당신은 과연 얼마나 착한 사람일 수 있을까?! ‘기게스의 반지’ 이야기를 소재로 인간의 욕망(‘can’)과 당위(‘ought to’)의 근거에 대해 고민해본다. 나아가 우리의 욕망을 정당하게 제한하기 위해 요구되는 원칙은 무엇인지 탐구해본다.

 

10. 왜 왕비는 공주에게 독이든 사과를 주었을까

‘예쁘다’는 이유로 누군가를 죽이고자 했던 잔혹한 동화 속에 숨겨진 이야기. 미(美)의 기준이 객관적일 수 있는지, 획일화된 미(美)의 기준에 집착하는 것이 개인과 사회에 어떠한 영향을 끼치는지를 살펴보고, 아름다움의 풍요가 주는 삶의 다양성에 대해 생각해본다.

 

11. 삼시세끼 - 육식편

인간에 의해 삼시세끼 고기가 되는 동물들! 동물들도 인간처럼 윤리적인 대우를 받을 수는 없을까? 인간으로 고정되어 있는 윤리의 경계를 동물까지 확장시킬 수는 없을지, 동물권이 왜 지켜져야 하는지를 논리적으로 고찰해보고 열린 태도로 고민해본다.

 

12. 누가 삼각 김밥을 먹었을까?

정치는 '누가'하는 걸까? 내 삶과 동떨어진 것이라 여기는 정치가 실은 내가 하고 있는 행위임을 알아보자. 이것을 택하는 것 역시 정치라는 것! 일상의 행동이 어떻게 정치가 되며, 정치가 나의 삶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가를 살펴본다. 

 

13. 한 남자의 출근 길

오늘도 출근하는 한 남자. 그런데 뭔가 수상하다?! 그의 출근 길 속에 숨겨진 우리 사회의 불편한 진실! 우리 사회에서의 노동을 돌아보고, 인간다운 노동에 대해 성찰해본다.

 

14. 양치기 소년의 변론

거짓말하지 말라? 당신은 과연 진실만을 말할 수 있을까. 양치기 소년의 숨은 이야기… 그것이 알고 싶다. 하나의 행위가 도덕적 평가를 받는 기준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살펴보고, 도덕이 무엇인지에 대해 고민해본다.

 

15. 불안과 함께 ‘살아지다’

불안에서 벗어나기 위해 애쓰는 사람들! 우리는 정말 불안을 없앨 수 있을까?

 

16. 쟤 좀 이상하지 않니?

“나는 페미니스트가 싫다”며 IS로 떠난 김군. 오해에서 비롯된 혐오에 대해 알아본다. 최근 사회적 문제인 혐오현상 중 여성혐오를 다뤄본다. 여성혐오를 통해 우리 사회의 혐오가 어떻게 작동하는가를 알아본다.


17. 뻔한 이야기는 어떻게 흥미로워질까?

소설과 영화는 처음부터 재미있는 이야기였을까? 단순한 이야기를 흥미롭게 바꾸는 예술의 장치를 알아보자. 영화 <건축학개론>의 이야기 구성이 어떻게 재배열되는지를 통해서 단순한 이야기가 흥미로워지는 과정을 추적한다.


18. 블루스 ‘사람'을 노래하다

목화농장에 울려 퍼지는 노랫소리. 누가, 왜 노래를 불렀을까? 블루스 음악을 통해 20세기 초 아프리카계 미국인들의 삶의 모습과 그들의 ‘인간'으로서의 정체성이 어떻게 드러났는지를 살펴보고, 이후 블루스 음악이 서양 대중음악에 끼친 영향에 대해 알아본다.

 

 

※ 본문에 제시된 강의 주제 이외에도 많은 주제들이 있으니 자세한 사항은 문의바랍니다. 

 

댓글(0)



이것도 사랑일까?
| 20
  Dear. 생각하기를 갈망하는 청소년들에게   이 글을 읽는 많은 분들이 아마 연애에 관심이 있으시겠죠? 지금은 연애에 관심이 없다고 하더라도 언젠가 '결혼’에 대해서는 한 번쯤 생각하게 될 것입니다. 그만큼 사...
Read More
이것도 사랑일까?
| 20
  Dear. 생각하기를 갈망하는 청소년들에게 이 글을 읽는 많은 분들이 아마 연애에 관심이 있으시겠죠? 지금은 연애에 관심이 없다고 하더라도 언젠가 '결혼’에 대해서는 한 번쯤 생각하게 될 것입니다. 그만큼 사랑...
Read More
우리는 작작 놀아야 할까?
| 06
Dear. 생각하기를 갈망하는 청소년들에게 우리는 심심하면 친구들과 영화를 보거나, 함께 이야기를 나누는 등 ‘놀면서’ 시간을 보냅니다. 어쩌다가 많이 놀게 되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작작 좀 놀...
Read More
책을 삼킨 올빼미 / Owl Swallowing a Book
| 03
아테나 여신의 올빼미는 무엇을 먹고 자랄까? 남다른 식성을 가진 올빼미의 식탁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그리스의 아테나 여신 곁에는 종종 올빼미가 맴돌거나 앉아 있습니다. 재미있는 상상을 한번 해볼까요? &lsq...
Read More
생각하는데이 / ThinkingDAY
| 05
지루한 일상으로부터 나를 달래줄 단 하루! 데카르트는 홀로 벽난로 앞에 앉아 생각했지만, 우리는 함께 서로를 마주 보고 생각합니다. 오늘 나와 당신에게 허락된 생각하는데이! 당신의 생각은 무엇인가요? "<생각...
Read More
안녕, 인문학! / Hello, Humanitas!
이정주/연구원 | 24
낯설었던 인문학과의 첫 만남! “인문학? 그거 삶이랑 동떨어진 얘기 아니야?” 낯설었던 인문학과의 첫 만남! 그 설레고 경이로운 순간을 <안녕, 인문학!(Hello, Humanitas!)>이 함께 합니다. 학생들은 ...
Read More
내동댕이쳐진 사람
| 16
이른 아침 잠에서 깨어나, 벌레로 변해버린 당신의 몸을 본다면?! 만약 당신이 이른 아침 잠에서 깨어나 '벌레로 변해버린' 자신의 몸을 발견했다면 어떨까요? 벌레로 변해버리기 전과 마찬가지로 가족과 한...
Read More
왜 여우는 3시부터 행복해지기 시작했을까?
| 12
왜 어린왕자 이야기는 전 세계의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받는 것일까? 그리고 그는 여우에게로 돌아갔다. “잘 있어…….” 그가 말했다. “잘 가, 참, 내 비밀을 말해 줄게. 아주 간단...
Read More